home   l  tag cloud   l  photo Log

슈투트가르트에서 소상인의 아들로 태어난 만하이머는 그 이전에는 파리에서 러시아 수출입 업무를 배웠다. 전쟁이 터지자 독일로 돌아온 그는 라이히스방크에서 근무했다. 전쟁 이후에는 중립국의 중요한 금융시장이었던 암스테르담으로 보내져 외환시장에서 국제은행업의 전문가로 활약했다. 마르크가 평가절하되고 있던 그 때 그의 과제는 노련한 외환 관리를 통해 라이히 마르크를 보호하는 것이었다. 그는 암스테르담에서 대상인으로 자리르 ㄹ잡아 나갔고 엄청난 부를 축적했다. 라이히 마르크는 제로로 떨어졌지만 그는 거기서도 수익을 얻어낸 뛰어난 머리의 소유자였다.

무관의 제왕으로 권좌를 누리던 그는 당시 내게 아주 특별한 영감을 주었으며 그런 이유로 나는 그의 비극적 종말에 너무나도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 

-앙드레 옹-